사손한 일에 목숨거는, 피자 놓고 싸우지 맙시다...ㅡㅡ;

|



독일 프랑크푸르트 지방법원 재판에서 있었던 일이라고 합니다. 사실인지 아닌지는 확인 불가능. 사소한 일에 목숨거는 일들이 종종 있는데 참을 인자를 떠올리며 오늘 하루를~

남자 : 피자좀 시킬까 하는데 당신도 먹을래?
여자 : 싫어
남자 : 그래, 알았어
여자 : 아니 , 그냥 나도 먹을까?
남자 : 응 ?
여자 : 아, 잘 모르겠네
남자 : 피자를 먹고 싶은지 아닌지 모르겠다는 말이야 ?
여자 : 몰라
남자 : 배는 고파?
여자 : 글쎄, 그런거 같기도 하고
남자 : 그런것 같다니?
여자 : 배가 고픈건지 아닌지 확실하게 모르겠다고
남자 : 배가 고픈건 자연스럽게 아는거 아냐?
여자 : 배가 고파지려면 어쩌면 조금 더 있어야 할지도 모른다는 거지
남자 : 그럼 당신 먹을 거까지 주문할께
여자 : 그러다가 나중에 먹기 싫으면 어떡해?
남자 : 그럼 안 먹으면 되잖아
여자 : 돈이 아깝잖아
남자 : 그럼 보관해 뒀다가 내일 먹으면 되잖아 ?
여자 : 그러다 내일도 먹기 싫으면 어떡해?
남자 : 피자를 먹기 싫을 때도 있다고 ?
여자 : 난 그래
남자 : 그럼 다른거 먹고 싶은거 있어?
여자 : 다른것도 특별히 먹고싶은게 없어
남자 : 그럼 그냥 피자 먹어!
여자 : 싫어
남자 : 그럼 아무것도 먹지 않을거지 ?
여자 : 아니 먹어야지
남자 : 아, 정말 미치겠네 !
여자 : 일단 당신 먹을 것부터 주문하면 되잖아.
남자 : 알았어
여자 : 토핑에 베이컨좀 넣어달라 그래
남자 : 나 베이컨 싫어하는거 모르나 ?
여자:  내가 좋아하잖아
남자 : 지금 나 먹을거 주문하는거잖아!
여자 : 그거야 알지
남자 : 그런데 왜 먹고 싶지도 않은 베이컨이 든 피자를 시켜야 하냐고
여자 : 피자가 배달됐는데 때마침 배가 고파지면 ..
남자 : 그러면 ?
여자 : 그럼 나보고 입맛에도 맞지 않은 피자를 먹으라는 소리야 ?
남자 : 어째서 여기서 당신 입맛 얘기가 나와야 하지?
여자 : 왜 그러면 안되는데?
남자 : 잠깐, 그러니까 지금 내가 먹을 피자를 주문하는 건데, 당신이 배가 고파질지도 모르는 경우에 대비해서 당신이 먹을지도 모르는 피자를 주문해야한다, 이말이지?
여자 :그렇지!
남자 : 그럼 어쩌란 말이야?
여자 : 그런데 어쩌면 나중이 돼도 배가 고파지지 않을 수도 있고.

프랑크푸르트 지방법원은 남자가 극도로 흥분상태에서 폭행치사를 한 혐의에 대해, 정당방위를 인정하고 무죄를 선고했다.
Trackback 0 And Comment 0